숙소

학생들이 살고, 성장하고, 다른 사람들과 관계할 수 있는 선택.

탑승

기숙사

St Peter's는 학기 중에 380-430명의 소년 소녀들의 집입니다. 그들은 학교 캠퍼스에 남학생과 여학생을 위한 기숙사가 각각 4개 있는 8개의 하숙집에서 살고 있습니다.

각 기숙사는 하우스 디렉터와 간사가 함께 거주하며 관리합니다. 하우스 어시스턴트 (종종 젊은 전문가, 대학생 또는 교직원)와 기숙사 학생 리더가 하우스 운영을 돕습니다. 학교 간호사는 건강 문제에 대해 상담을 해 줍니다.

이런 그룹의 사람들이 다 힘을 합쳐서 '자기집을 떠나 집'같은 환경을 만들어주고 학생들의 기숙사 생활이 성공적으로 이루어 지도록 보장해 줍니다.

기숙사 생활

건강하고 맛있는 식사

기숙사 학생들을 위한 매끼 식사는 완벽하게 제공되며 맛있고 영양이 풍부하도록 준비됩니다. 주 7 일, 하루에 세 끼 식사를 제공합니다. 기숙사 학생들은 낮 동안 과일과 간식을 먹을 수 있습니다.

다른 학생들과의 관계

기숙사의 학생들은 다른 학생들과 시간을 함께 보내고 경험을 공유하며 친구들과 긍정적인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기회를 얻습니다.

학생들을 돌보기

우리는 기숙사에 거주하는 학생들을 위해 여러 단계로 서포트하고 있습니다. 여기에는 하우스 디렉터, 함께 거주하는 간사, 학생 리더 및 유학생 서포트 리더가 포함됩니다. 많은 사람들이 우리 학생들을 돕습니다.

주말 여행

각 기숙사는 학생들을 위해 정기적으로 주말 여행 / 활동을 제공합니다. 금요일에는 학생들이 원하는 물건들을 사기 위해 캠브리지로 다녀올 수 있는 버스가 제공됩니다.

학교 시설

기숙사에 거주하는 학생들은 스포츠 및 운동장 시설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캠퍼스 내 무료 WIFI

학생들은 기숙사와 학교에서 무료 Wi-Fi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친구 및 가족과 계속 연락 할 수 있습니다.

우리 캠퍼스

우리는 현대적인 시설을 갖춘 37헥타르의 아름다운 공원 같은 부지에서 세계적 수준의 학습 환경을 제공합니다.

학교 집

근거

침실

식당

예배당

쿼드

동국과 정국의 기숙사에서의 시간들 이야기

안녕하세요, 저희 이름은 손동국과 손정국입니다. 저희는 한국에서 온 형제입니다. 우리는 둘 다 기숙사 Morris House에 살고 있고 학교에서 기숙하는 시간을 정말 즐겁게 보내고 있습니다.

우리는 학교 안에서 살기 때문에 아침에 학교에 가기가 정말 쉽고 수업에 한번도 늦은 적이 없습니다. 우리는 많은 친구가 있고 자유 시간에 자전거를 타거나 게임을하거나 체육관에 갈 수 있는 등 결코 지루하지 않습니다. 매일 저녁 스터디 타임을 가지는데, 그 때 우리는 필요할 때마다 기숙사에 있는 선배님들로부터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를 위해 쿠키와 소시지 롤을 구워주시는 간사가 있습니다. 그 간사님은 기숙사 근처에 살고 있으며 우리에게 문제가 생기면 도와 주시며 또한 하우스 디렉터도 있습니다. 

주말에는 하우스 디렉터가 기숙사 학생들을 위해 여행을 계획합니다. 우리는 쇼핑을 하거나 영화를 보러 해밀턴에 가기도 합니다. 우리는 또한 유학생들 여행을 가기도 합니다.

우리는 Morris House에 머무는 것이 좋고 여기에 친구들도 있고 우리를 돌보아 주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덕국
정국

기숙사 학생들의 매일 일과

모든 유학생은 기숙사 규정을 준수해야 합니다.

장난

기숙사 학생들의 하루 일과는 어떻습니까?

시간표, 취침시간, 전자기기 사용이나 기숙사 밖으로 다녀올 수 있도록 허락받는 규정들이 매년 약간씩 달라집니다.

St Peter 's에있는 동안 홈스테이 생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보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다양한 번역이 가능합니다.

홈스테이에서 생활하는

홈스테이는 뉴질랜드 현지인과 한 가족 구성원으로 함께 사는 것입니다.

캠브리지 St Peter's는 유학생을 위해 적절한 홈스테이를 마련해 드립니다. 대부분의 St Peter's의 유학생들은 기숙사에 거주하기 때문에 학기당 두 번의 주말 휴가와 공휴일에는 홈스테이에서 생활을 해야합니다. 소수의 유학생들은 풀 타임으로 홈스테이에 머무는 학생도 있습니다.

홈스테이는 호텔에 머무는 것과 같지 않습니다. 학생들은 가족의 한 일원으로 환영받을 것이며 가능한 한 즐거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은 그들 자신에게 달려 있습니다. 뉴질랜드 가정에 머무는 것은 권리가 아니라 특권임을 기억하십시오. 학생들이 뉴질랜드 생활에 좀 더 쉽게 적응할 수 있기 위해서 홈스테이 가족이 어렌인지하는 활동에 함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모든 홈스테이 상황은 홈스테이 코디네이터가 신중하게 조사하여 가정이 따뜻하고 매력적일뿐만 아니라 학생이 가능한 한 최고의 보살핌을받을 수 있도록합니다. 더 알고 싶으시면 Heather Joubert.

홈스테이에서 생활하는 Eve의 이야기

"나는 방학이나 리브위크앤드 동안 Kathy의 집에 머무는 것을 정말 좋아합니다. 첫째, 고양이와 말이 많이 있습니다. 고양이가 내 주위에 돌아다니며 내가 쓰다듬어 줄 수 있다는 것이 너무 좋습니다.

또한 Kathy의 집에서 말을 타 볼 수 있었습니다. 동물들은 너무나 사랑 스럽습니다.

아침에 일어 났을 때 아름다운 햇살과 자연이 나를 맞아 주었습니다. 모든 것이 너무 잘 조화를 이루어 멋진 전망이 내 눈앞에 펼쳐지는데 그것이 꼭 나만을 위한 것 같았습니다. Kathy의 집은 흠 하나 없고 깨끗했습니다. 그것은 집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얼굴에 미소를 짓게하고 집을 더 좋은 곳으로 만들었습니다.

그녀의 집에 대해 내가 좋아하는 것이 너무 많습니다.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것은 홈스테이의 모든 사람들이 저에게 매우 친절하고 잘해 주는 것입니다. 이것이 그녀의 집과 가족을 특별하게 만드는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홈스테이에서 생활하는

저희들에게 연락하기를 원하십니까?

히스

Mrs. Heather Joubert

숙박 코디네이터
LF-oqjs92h6rq8pxq4cs6etiu1bbfyd7m3whnjvt7pe0o

Mrs. Lauree Fuller

유학생 디렉터

함께 우리가 만들어 내는 차.

캠브리지 St Peter's에서 함께 학생은 오늘 배운 것으로 내일을 이끌어 갈 입니다.